명기 명창 가사

명기 명창 풍유랑과 일비일소 백만교태 월태 화용을 자랑마라

어제 청춘 오늘 백발 덧없는 이 세상을 어느 뉘랴 모를손가

 

우산어 지는 해는 재경공어 눈물이요 분수어 추풍곡은 한무제어 설움이라

불쌍타 동방비관 만고충신 이었만언 충언직간 쓸데없이 주검이 참혹허고

강태공 한석공과 삼아생요 손빈옥이 전필승 공필취난 용명이 여신허여

염라국을 못면허고 필경 죽음을 허였으니 어찌아이 원통허리

 

맹상군어 계명고패 신농군의 절부고저 삼천식객 어디 두고

한산새우 초조중어 일부토만 가련허다

 

역발산 초패왕은 시물이해 추불세라 팔천병 흩어질제 우민어 손을 잡고

눈물뿌려 하직헐제 대장부 일촌 간장 춘설같이 다 녹는다

 

운주유악 장자방과 동남풍 제갈공명 근천위지 무궁조화 호풍한우 천변만학

팔진도 축지법을 흉장만갑 품어두고 절통타 한번 죽음 조화로도 못 면허니

어찌아니 원통허리

 

허송세월 풍덩세상 아니 놀고서 무엇허리